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2024년 하반기 동작 청년 행정 인턴’ 사업 추진
39세 이하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
기사입력  2024/07/09 [07:53]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박일하)는미취업 청년들을 대상으로 취업 경쟁력 강화를 돕기 위해 상반기에 이어 ‘2024년 하반기 동작 청년 행정 인턴’ 사업을 추진한다.

 

▲ 2024년 상반기 동작 청년 행정 인턴 발대식  © 동작뉴스 편집국

 

동작 청년 행정 인턴 사업은 대학생 아르바이트와는 별개로 청년들이 공공기관에서 직무 경력을 쌓을 수 있도록 올해 처음 도입됐으며, 채용 인원은 서울시 자치구 중 최다로 상반기 9명에 이어, 하반기 14명을 선발한다.

 

특히, 참여 대상을 대학생뿐만 아니라 고졸자나 휴학생, 취업 준비생 등으로 넓혀 다양한 행정 실무경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취업을 위한 밀착관리를 지원할 계획이다.

 

모집 대상은 공고일(7월 8일) 기준 동작구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39세 이하 청년이다. 

 

참여를 원하는 청년은 오는 19일까지 구 누리집 내 채용공고 게시판에서 신청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동작구청 경제정책과에 방문·우편 접수 또는 담당자 이메일(ehdrlk35w@dongjak.go.kr)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자의 전공 및 희망 직무 등을 고려하여 1차 서류 전형과 2차 면접 심사를 거쳐 최종 14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된 인원은 근무 전 노량진청년일자리센터에서 ‘행정 인턴 발대식’을 개최하여 안전·노무 교육 등을 받은 뒤, 본격적인 인턴 활동을 시작한다.

 

오는 8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5개월간 1일 5시간씩(주 25시간) 근무하게 되며, 급여는 동작구 생활임금인 일급 57,180원 수준으로 지급한다.

 

청년 인턴들은 ▲구청 ▲보건소 ▲동 주민센터 등 관내 10개 근무처(전산·문화·복지·보건 분야 등)에서 단순 행정 보조 업무가 아닌 실무경험을 습득하고 역량 개발에 도움이 되는 직무를 수행한다.

 

아울러, 구는 인턴들의 근무 종료 후에도 취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 컨설팅 등 사후관리를 통해 취업 성공을 돕는다.

 

먼저, 행정 인턴 간 취업에 필요한 정보 등을 공유하는 모임의 장을 마련하여, 커뮤니티 활동을 통해 서로 소통하며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청년일자리센터를 활용한 밀착 상담으로 개인별 맞춤형 진로 설계를 지원하고, 희망 직무에 필요한 교육 수강 시 우선 참여 기회 등을 제공한다.

 

청년 행정 인턴 관련 기타 문의 사항은 동작구청 경제정책과(☎02-820-1692)로 전화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박일하 구청장은 “이번 청년 행정 인턴 사업이 관내 청년들에게 다양한 행정 실무경험을 제공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청년들의 취업 역량을 높일 수 있는 여러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