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기관 > 동작문화재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립도서관, 2024 길 위의 인문학·지혜학교 공모사업 선정
김영삼·사당솔밭·신대방누리도서관에서 다양한 인문 프로그램
기사입력  2024/06/11 [08:38] 최종편집    김국제 대표기자

동작문화재단(대표이사 장환진)이 동작구(구청장 박일하)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는 구립도서관 3곳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한국도서관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2024년 ‘길 위의 인문학’과 ‘지혜학교’ 공모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었다.

▲ 2023년 사당솔밭도서관에서 운영한 지혜학교 

‘길 위의 인문학’과 ‘지혜학교’ 사업은 국민이 일상 속에서 인문의 가치를 공유하고 체득할 수 있도록 도서관, 박물관 등의 인문 강연, 체험, 탐방 프로그램 운영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길 위의 인문학’ 사업에는 사당솔밭도서관과 신대방누리도서관이 선정됐으며, ‘지혜학교’ 사업에는 김영삼도서관이 선정돼 총 2천8백만 원의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받는다.

 

도서관별로 ▲글쓰기는 인문학이다: 나를 표현하는 필사, 나를 담아내는 자서전(사당솔밭도서관) ▲일상을 맛있게 만들어 주는 도서관 레시피: 한식으로 살펴본 음식 인문학(신대방누리도서관) ▲AI 지혜학교, AI에게 묻고 청년이 답하다(김영삼도서관)가 운영된다.

 

프로그램의 세부 내용은 추후 통합도서관 누리집(https://lib.dongjak.go.kr/) 및 동작문화재단 누리집(https://www.idfac.or.kr/)을 통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장환진 대표이사는 “우리는 인문학을 통해 스스로 생각하고 질문하며 답을 찾는 법을 배울 수 있다”며 “이번 ‘길 위의 인문학’과 ‘지혜학교’ 사업이 구민들에게 일상 속 다양한 문제를 깊이 있게 바라보는 기회가 되고, 더 나아가 삶의 지혜와 통찰력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작문화재단은 서울 동작구 지역문화 예술사업을 추진하고, 3개 문화시설과 10개 구립도서관 등을 운영하는 지방자치단체(동작구) 출연 기관이다. 재단 카카오톡 채널에 가입하면 해당 사업을 포함하여 동작문화재단의 소식을 정기적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