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내 손으로 가꾸는 우리 동네 정원
사당1동 청소년협의회 등 16개 단체 선정, 녹화재료지원금 2200만원 교부
기사입력  2021/04/12 [07:44]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일상생활 속에서 꽃과 나무를 심고 가꿀 수 있도록 ‘2021년 시민주도 도시녹화 주민제안 사업’을 시작한다.

 

▲ 지난해 관내 공동주택 내 나무와 꽃 식재 모습

 

시민주도 도시녹화 주민제안 사업은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 일환으로 5명 이상으로 구성된 공동체가 ▲녹화대상지 선정 ▲식재 ▲사후관리까지 전 과정에 참여하여 꽃과 나무를 심고 가꾸는 정원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추진한다.

 

지난 2월 ▲골목길 ▲학교 ▲상가 ▲아파트 등 녹화활동이 가능한 곳을 대상지로 나무, 꽃, 비료 등 최대 200만원까지 녹화활동에 필요한 재료 지원 신청을 받아 사당1동 청소년협의회 등 총 29개 단체가 녹화재료 지원금 약 4800만원을 신청했다.

 

지난 3월 개최된 심의위원회 심사 결과에 따라 사당1동 청소년지도협의회, 본동삼성래미안 아파트 입주자대표회 등 16개 단체가 선정되어 녹화재료비 약 2200만원을 교부 받았다.

 

구는 지원금 2200만원으로 녹화재료를 구입, 지난 9일 노량진근린공원 관리사무소 다목적운동장에서 선정된 16개 단체에 감나무 등 수목 4942주, 아이비 등 초화류 10종 4596본, 비료 208호를 배부했다.

 

이에 따라 사당1동 청소년협의회는 사당1동 일대에 ▲황금측백 40주 ▲아이비 200본 ▲사피니아 40본 ▲수국 18본 ▲제라늄 28본 식재, 본동삼성래미안 아파트 등 15개 공동주택에 ▲구절초 740본 ▲회양목 1224주 ▲사철나무 784주 등을 심어 공동체 정원을 조성했다.

 

또, 선정된 단체는 꽃과 나무를 심기 전 잡초를 제거, 부엽토와 흙을 잘 섞어 꽃과 나무가 잘 자랄 수 있도록 사전작업을 했다.

 

단체는 식재한 꽃과 나무를 틈틈이 잘 가꿔 아름답게 관리 할 계획이다.

 

김원식 공원녹지과장은 “구민이 직접 제안한 사업인 만큼 주민 스스로 꽃과 나무를 심고 가꾸는 구민주도 문화 정착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나무와 꽃들이 새싹을 튀우고 아름다운 꽃을 피워 사계절 내내 아름다운 정원을 누릴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작구는 지난 달 상도역과 중앙대 앞에 비올라, 금잔화 등 8000여 본의 봄 꽃을 심고, 흑석동 등 9개의 동 주민센터에도 1만7000여 본의 봄꽃을 심어 특색있는 꽃길을 조성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