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중증장애인 ‘이룸통장’ 참여자 모집
24일까지 신규자 모집…저축하면 매월 15만 원 지원
기사입력  2024/05/22 [08:16]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박일하)가 관내 중증장애청년의 자립을 돕기 위해 자금을형성할 수 있는 ‘이룸통장’ 참여자를 신규 모집한다.

 

‘이룸통장’은 매월 10, 15, 20만 원 중 일정 금액을 선택해 3년간 저축하면 저축액과 상관없이 월 15만 원씩 추가 적립을 받을수 있는 사업이다.

 

현재까지 동작구 중증 장애인 130명이 약정을 맺었으며 올해도 구는 관내 중증장애청년들이 장기적인 저축 습관을 길러 교육비, 의료비, 직업훈련비 등 미래를 대비하는 목적으로 자금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 기준 동작구에 거주하는 15~39세 중증 장애인으로 가구의 소득 인정액이 중위소득 100% 이하면 신청할 수 있다.

 

오는 24일까지 구비 서류 등을 구청 누리집(홈페이지) ‘알려드립니다’에서내려받아 주소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최종 선발자는 면접 없이 제출 서류로 심사·선정하며 오는 8월 30일 발표될 예정이다.

 

이룸통장 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청 장애인복지과(☎02-820-9357)로 문의하면 된다.

 

아울러 구는 관내 장애인의 생활권 보장 및 편의 증진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쳐가고 있다.

 

우선 구는 전국 최초로 ‘장애인 전동보장구 보험금’을 본인 부담금 없이전액 지원하고 있다. 이는 장애인의 이동권 증진 및 사회활동을 촉진하기위한 것으로 전동보장구 운행 중에 사고가 발생하면 최대 2000만 원 내에서 보험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동작 구민 중 전동휠체어, 전동 스쿠터 등 전동보장구를 운행하는 등록장애인과 65세 이상 어르신이다.

 

또한 중증 장애인의 병원 방문 등 이동 편의를 위한 ‘동작 행복카’를 무료로 운영 중이다. 콜센터(☎02-825-8253)로 사전 예약하면 동작구와인근 자치구 등 도착 지점까지 이동 서비스를 지원한다.

 

아울러 정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장애인 재활, 교육 등 각종 지원 관련 정보를 전달하는 ‘장애인 복지서비스 알림톡’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박일하 구청장은 “이번 중증장애청년의 자립금 마련 지원을 통해 미래세대로서꿈을 키워 나가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애친화정책을 통해 구민 모두가 행복한 동작형 복지를 실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