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고교와 서울대 손잡고 지역인재육성
영등포고‧숭의여고-서울대가 지역인재육성 협약체결
기사입력  2021/04/02 [08:33]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이달부터 내년 2월까지 영등포고 및 숭의여고,서울대와 함께 ‘2021년 고교-대학 연계 지역인재육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 지난해 영등포고 학생들이 로봇 머신러닝 동키카 만들기에 참여하고 있다.    

 

2019년부터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지역인재육성사업은 교육의 균형 발전을 위해 대학의 우수한 자원과 인력을 활용한 고교 진로‧적성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이다.

 

구는 이달 중 서울대와 숭의여고‧영등포고와 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에따라 협의체 구성, 업무지원 컨설팅 등 행정적 지원에 주력하며, 영등포고와 숭의여고는 자체 운영계획을 수립해 참여 학생의 관리와 지도 등을 담당한다.

 

먼저, 영등포고는 지난해 3개 분야 12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에 349명이 참여한데 이어 올해에도 서울대의 우수한 교수 및 연구진들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구체적 교육내용으로는 ▲정규수업과 연계한 PBL*기반 메이커교육 ▲컨텐츠 크리에이터 동아리 활동 ▲고전 아카데미, 사회참여 실천프로젝트 등 방과후학교 ▲사회과학‧법 분야 맞춤형 진로프로그램, AI교육 등 총 4개 분야 7개 강좌이다. (※ PBL(Problem Based Learning) : 학습이 시작되는 출발점에서 문제가 제시돼 학습자스스로 문제에 대한 해답을 찾아내는 대표적인 교수-학습 방법) 

 

또한, 올해 처음으로 참여하는 숭의여고에서는 4개 분야 12개의 프로그램이 실시된다. 

 

프로그램은 ▲기후 환경 문제 탐구 수업, 경제학 한눈에 보기 ▲미술과정보 융합 수업인 다양한 테마 스마트홈 메이커 디자인 ▲함께 노래하는합창부 뮤지컬 만들기 ▲전공 안내 설명회 등으로 진행돼 학생들의 창의력과 도전정신을 기른다. 

 

더불어, 숭의여고에서는 학부모 150여 명을 대상으로 서울대 박사들이▲고등학생 자녀와 대화하는 법 ▲미래사회와 직업전망 ▲기타 입시설명 및 진로진학 컨설팅 등 학부모 역량 강화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구는 교육 프로그램의 내실 있는 운영을 위해 서울대 및 참여학교 관계자들과 지속적으로 업무를 협의할 계획이다. 

 

정종록 교육정책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관내 고등학교에서 서울대의우수한 교육 인프라를 활용한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도 학생들의 무한한 잠재력을 이끌어내고 학습에 대한 흥미를 유발하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