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 실시
오는 17일부터 생후 6개월부터 만18세까지 무료접종
기사입력  2020/09/09 [07:48]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환절기 및 겨울철 독감에 대비해 인플루엔자(독감)백신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이번 접종은 코로나19와 증상이 비슷한 인플루엔자의 동시유행을 예방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기존 연령(생후6개월~만 12세)에서 만 18세까지 확대 시행한다. 

 

대상자는 ▲생후 6개월부터 만 18세 이하 어린이·청소년▲임신부 ▲만 62세 이상 어르신▲기타 건강취약계층 등이다.

 

먼저, 생후 6개월부터 만 8세 이하생애 첫 접종자는 내년 4월 30일(목)까지 4주 간격으로 총 2회 접종을 진행하며, 만 9세 이상~만 18세 이하 어린이·청소년은 오는 22일(화)부터 연말까지접종을 실시한다. 

 

임신부는 오는 22일(화)부터 임신주수와 관계없이 예방백신을 맞을 수 있다. 임신 중 인플루엔자백신을 맞으면 태아에게 효과적인 항체를 물려줄 수가 있어 세계보건기구(WHO)와 미국, 영국, 호주 등 많은 나라에서 임신부 독감예방접종을 권고하고 있는 추세다.

 

접종을 희망하는 임신부는 산모수첩 또는 임신확인서, 의사소견서 등을 지참해 가까운 위탁의료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만 62세 이상 어르신접종의 경우에는 병원 혼잡도를 낮추기 위해 연령별 접종 시작일을 연말까지 별도로 지정한다. 

 

만 75세 이상은 10월 13일(화)부터 가능하며, 만 70세~74세까지는 10월 20일(화), 만 62세~69세까지는 10월 27일(화)부터 접종 할 수 있다. 

 

아울러 관내 만 19세부터 64세까지 동작구 주민 중 ▲기초생계에 해당되는 의료급여수급자 ▲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 ▲국가유공자(본인)도 오는 연말까지 접종이 가능하다. 

 

백신투여대상자는 주소지에 상관없이 관내 166개소를 포함한 전국위탁의료기관(병·의원)에서 접종 가능하다. 

 

관내 예방접종 위탁 의료기관 현황은 구 홈페이지또는 질병관리본부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https://nip.c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보건소건강관리과(☎820-9494)로 문의하면 된다. 

 

김형숙 건강관리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 건강에 취약한 어린이, 임신부, 어르신의 경우 인플루엔자 유행시기 시작 전인 10~11월에는 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좋다”며 “의료기관을 방문할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 세정제 사용, 체온 측정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