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미혼모·미혼부 아동양육비·출산비 등 지원
올해 하반기부터 첫 적용 동작구 6개월 이상 거주 미혼모·부 대상
기사입력  2020/08/10 [07:20]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 이창우 동작구청장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올해 하반기부터 서울시 최초로 ▲아동양육비 ▲냉난방비 ▲임신·출산진료비를 지원한다.

 

자녀를 직접 양육하는 미혼모·미혼부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해 자녀 양육환경을 개선하기 위해서이다.

 

구는 지난해 12월 미혼모·미혼부와 그 자녀가 사회적 편견과 차별 없이 건강하고 안정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동작구 미혼모·부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다.

 

대상은 한부모가족증명서 발급 대상자(중위소득 일반 한부모 60%, 청소년 한부모 72%이하)로서 동작구 6개월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실제 거주하는 미혼모·부 또는 동작구 미혼모자가족 복지시설 입소자다.

 

먼저, 아동양육비는 만 5세이하 아동 1인 당 월 10만원을 매월 25일 지급한다. 기존 아동수당 및 양육수당과 별개로 신청 시 중복수령이 가능하다.

 

냉난방비는 만 5세이하 아동을 양육하는 미혼모·자 가구를 대상으로 동·하절기 각 2개월씩 월 2만5000원을 지원, 올해 하절기에는 8월25일, 9월 25일에 지급한다. 단, 미혼모자가족시설 입소자 및 에너지 바우처 지급 대상자는 제외한다.

 

임신·출산진료비는 만 19세 이상 만 24세 이하 청소년 산모를 대상으로 60만원을 지급한다. 국민행복카드 바우처를 전액 소진하고 진료비 영수증을 제출하면 확인 후 지급, 출산 후 1년 이내 신청하면 된다.

 

참여를 원하는 미혼모·부는 동주민센터에 방문해 ▲신청서 ▲통장사본 ▲가족관계증명서 ▲혼인증명서 ▲한부모가족증명서 등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문의는 동작구청 보육여성과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6월 기준 지역 내 한부모 가족은 962세대 2204명이며 ▲모자가족 739세대 ▲부자가족 191세대 ▲조손가족 23세대 ▲청소년한부모 9세대 순이다.

 

구는 지난 2015년 전국 지자체 최초로 한부모 모자가정을 대상으로 임대주택 26세대를 공급했다.

 

김경옥 보육여성과장은 “이번 지원으로 미혼모·부의 경제적 부담 경감 뿐 아니라 사회적 편견을 최소화하기 위한 공감대가 조성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동작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