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21학년도 수시 대비 1:1 입시컨설팅 개최
8월 4일부터 13일까지 동작구 거주 고3, N수생 및 학부모 112명 모집
기사입력  2020/07/30 [08:22]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수험생과 학부모에게 정확한 입시 정보를 제공하고자 ‘2021학년도 대입 수시전형 맞춤형 1:1 입시컨설팅’을 개최한다.

 

올해 코로나19 지역 확산으로 대입 전형을 변경하는 대학이 증가함에 따라 대학입시를 준비하는 수험생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이에 구는 대학입시를 앞둔 관내 거주 수험생(고3, N수생)과 학부모 등 총 112명을 모집해 개인별 맞춤형 입시컨설팅을 추진한다.

 

신청은 8월 4일(화)부터 13일(목)까지 10일 간이며 구 홈페이지를 통해 순위별 선착순으로 진행한다. 지역 거주자는 1순위, 타구에 거주하는 관내 고등학교 재학생은 2순위로 관내 거주 수험생을 우선한다. 

 

선발 결과는 20일 개별 안내하며, 상담은 8월 29일(토)과 30일(일) 양일간 구청대강당에서 실시한다. 시간은 1인당 40분으로 서울시교육청 대학진학지도단 소속 8명의 현직교사가 상담을 진행한다. 

 

구는 코로나19 대비 철저한 방역 대책도 마련했다. 참가자 분산을 위해 지난해 하루만 진행한 수시전형 입시컨설팅을 이틀로 확대했으며, 동 시간별 상담 인원수를 8명으로 축소했다. 

 

또한 당일에는 참가자 전원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 ▲손 소독을 모두 마친후 입장하며, 상담교사와 학생간 거리를 확보하기 위해 테이블 크기를 기존 60cm에서 90cm로 늘리고 투명 가림막도 설치할 계획이다.

 

구는 지난해 7월 수시 119명, 12월 정시 101명 등 총 220명을 대상으로 2020학년도 대입 대비 1:1 컨설팅을 진행했고, 평균 93%의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윤소연 교육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수험생과 학부모에게 입시컨설팅을 통해 다양하고 정확한 입시정보를 제공하겠다”며 “행사 당일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 5월부터 상도국주도서관 및 동작구청 회의실에서 매달‘1:1 진로진학 상담’을 진행해 고3 수험생뿐만 아니라 1,2학년 예비 수험생들도 미리 본인의 진로를 정하고 준비해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