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코로나19 극복위한 우리동네가게 무료 온라인광고
기사입력  2020/06/29 [08:22]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오는 12월까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중·소상공인을 돕고자 ‘우리동네가게 무료 온라인광고 서비스’를 운영한다.

 

▲ 우리동네가게 온라인광고 신청방법  

 

‘우리동네가게 무료 온라인광고 서비스’는 점포의 영업 활성화를 위한 광고 등 투자에 경제적 부담을 느끼는 지역 상인들에게 무료로 온라인 광고공간을 제공해 매출 이익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구는 보도, 지역방송 광고, 유인물 제작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중·소상공인들에게 서비스 이용을 홍보해 왔으며 현재 무료광고 이용 업소는 총 4,300여개에 달한다. 

 

신청을 원하는 중·소상공인은 ▲업종 ▲동명·상권 ▲전화번호 ▲점포 소개 ▲가격 정보 등이 명시된 홍보문안을 작성해 구 홈페이지 ‘우리동네가게 무료광고신청’란에 등록하면 된다.

 

접수된 광고 홍보문안은 부서 검토를 거쳐 사진과 함께 ‘우리동네가게 홍보게시판’에 게재되며, 홈페이지를 방문하는 주민들에게 점포를 알릴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가로행정과(☎820-1694)로 문의하면 된다.

 

이밖에도 구는 ‘착한 임대인 운동’과 ‘범구민 착한 소비운동’도 펼치고 있다. 

 

‘착한 임대인 운동’ 추진으로 현재까지 건물주 1076명이 동참해2526개 점포의임차인들이 월세 감면 혜택을 받았으며, 임대료 운동에 동참한 건물주에게는 구 차원에서 ‘찾아가는 안전점검’, ‘간판개선’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범구민 착한 소비운동’의 일환으로 민·관·학이 함께 하는 소비촉진이벤트,전통시장 이용 확대 등 지역상권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유섭 가로행정과장은 “이번 무료 온라인광고 서비스를 통해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은 지역 내 중·소상공인들을 돕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