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아동 중심의 놀이환경진단사업 추진
지난달 세이브더칠드런과 놀이환경진단사업 협약 체결…연말까지 추진
기사입력  2020/06/26 [07:54]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아동 중심의 안전하고 즐거운 놀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연말까지 ‘놀이환경진단사업’을 추진한다. 

 

▲ 어린이놀이시설에 대한 위생 소독 및 안전점검

 

구는 지난 2월 사회복지법인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가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공모한 ‘놀이환경진단사업’에 선정돼 지난달 27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놀이환경진단은 아동‧시민조사단,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 리서치 전문기관 등이 관내 어린이공원, 공공놀이터 등 44개소를 전수조사하고 그 결과를분석해 지역 특성에 맞는 놀이환경으로 개선하는 사업이다. 

 

협약에 따라 구는 아동‧시민조사단 구성 및 운영, 놀이환경 조사를 위한 행정적 지원을 하며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는 아동‧시민조사단 오리엔테이션 및 운영, 아동용 조사문항 개발, 아동권리교육 등을 실시한다. 

 

먼저, 구는 다음달 10일(금)까지 놀이환경에 관심 있는 관내 초등학교 4~6학년 44명과 주민 88명 등 132명의 조사단을 모집해 14일(화) 최종 선발 및 통보한다. 

 

신청은 아동청소년과(☎820-1768) 또는 거주지 동주민센터로 방문하거나 담당자 이메일(roniron@dongjak.go.kr)로 할 수 있다. 

 

선발된 아동‧시민조사단은 조사원 교육을 거쳐 7월 20일(월)부터 한 달 간관내 놀이터를 직접 방문해 스마트폰과 설문지로 ▲안전 및 접근성▲놀이기구 위생‧관리상태▲놀이터 주변 환경▲아동의 놀이성등을 모니터링한다. 

 

구는 리서치 전문기관과 함께 조사단의 모니터링 결과를 분석한 후, 주민 의견 청취 및 놀이환경 개선방향 계획수립을 위한 워크숍과 결과공유회 등을 개최한다. 

 

박주일 아동청소년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어린이가 행복한 지역맞춤형 놀이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달 서울시 ‘2020년 아동친화도시 자치구 지역특화사업’에최종 선정됨에 따라 오는 11월까지 ▲아동‧청소년 친화도시 구정참여단▲아동‧청소년의 행복을 잇는 ‘토탈 동행 프로젝트’ ▲서울시 아동친화도시 정책박람회 체험부스 운영 등 총 3개 사업을 실시한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