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코로나 속에서도 협치는 계속된다
동작협치 비전수립 워크숍 개최
기사입력  2020/05/13 [17:11] 최종편집    노정애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지난 13일 구청 5층 강당에서 '동작협치 비전수립 워크숍'을 진행했다.

 

▲ 동작협치 비전수립 워크숍  

 

이날 워크숍은 제2기 동작구협치회의 위촉직 민간위원 24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기 민관협치활성화 기본계획을 앞두고 1기에 추진한 협치사업 전반에 대하여 성과와 한계를 공유하는 소통의 자리로 마련됐다.

 

민관협치 사업은 지역사회혁신계획 사업으로 칭하며 지역사회 주민들이 참여하여 지역의제를 발굴·공론화하여 지역사회의 비전과 과제를 도출하고 여러 행정부서와 민간주체가 협업을 통해 함께 해결해가는 사업이다.

 

코로나19와 관련해 이날 회의는 전담인력이 배치되어 회의 개최 전ㆍ후 참석자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회의장 내에 체온계,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한편, 참석자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했다.

 

총 3차시에 걸쳐 4시간 가량 진행된 워크숍은 제1차시에는 환경분석과 비전도출을 주제로 제2기 협치의 비전과 전략 키워드 도출, 2차시에는 협치체계 평가와 분과 구성 방향성, 마지막으로는 사전에 온라인공론장을 통해 수집된 분야별 협치 의제를 공유하고 협치에 적합하고 실효성이 있는지 분야별 의제 토의의 순으로 진행됐다.

 

최낙현 기획조정국장은 "이번 워크숍은 협치2기의 3년 간 방향성을 정하고 비전을 수립하는 중요한  시간이다. 모든 지방자치의 자치행정들이 협치를 통해 직접적인 지역의제를 풀어나가고 있다. 이런 지역 의제들을 주민들이 한번 씩 풀어볼 수 있는 것이 협치의 한 방법이 아닐까 한다. 비전이 수립되고 목표들을 이룰 수 있는 기회가 되는 하루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자유로운 회의 분위기로소통과 화합의 장이 된 이날 워크숍에서 위원들은 향후 3년간 진행될 협치사업의 추진방향에 대한 키워드를 도출하고 이를 반영해 동작구협치회의와 함께 다음 회의에서 비전과 목표를 정할 계획이다.

 

한편, 동작구협치회의는 민관협치 체계를 구축, 협치 활성화에 관한 사항을 심의·조정하는 기구로 정기회의를 통해 지역 발전을 위한 의제를 발굴하고 구체적인 사업 방안을 논의한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