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체육 > 복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어르신행복(주) 임직원, 코로나 19 극복 자발적 성금 기부
기사입력  2020/05/13 [18:00] 최종편집    노정애 기자

동작구어르신행복주식회사(대표이사 박은하)는 지난 13일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을 위해 임직원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453만원을 동작복지재단에 기부했다. 

 

 

회사가 코로나 19 관련 기부를 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다.

 

지난 3월에도 재능기부로 소독·방역 봉사를 하는 한편, 관내 한부모 가정 어린이들에게 핸드메이드 면 마스크 기부, 동작구보건소와 동작구재난안전방역대책본부에서 감염병 예방을 위해 노력하는 공무원, 의료진에게 간식을 전달한 바 있다. 

 

박은하 대표는 “동작구 출자기관인 회사가 구를 위해 일하며 벌어들인 수익을, 생활이 어려운 동작구민에 환원한다는 생각으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이번 성금 모금에 동참하게 되었다. 회사는 시니어 일자리 전문기업으로 어르신들의 일자리 창출뿐 아니라 사회적 책임에도 당연히 앞장서야 한다. 어려움을 겪는 구민과 고통을 분담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