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기관 > 서울시의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기열 서울시의회 부의장, ‘2019 서울 스마트모빌리티 엑스포’ 축사
“서울이 스마트 모빌리티 허브 되도록 지원 아끼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19/11/11 [09:09] 최종편집    김국제 대표기자

서울특별시의회 박기열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지난 8일 오후 1시 30분 상암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2019 서울 스마트모빌리티 엑스포’에 참석해 축사를 전했다.

 

▲ 축사하는 박기열 서울시의회 부의장  

 

‘이동의 미래, 새로운 가치를 더하다(Freedom of Mobility)’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4차 산업혁명이 가져올 미래 교통 시스템 변화를 전망하는 자리다. 또한 미래 교통에 대한 서울의 비전이 소개되며 드론택시, 자율주행 인공지능 로봇, 퍼스널 모빌리티 등 시민이 직접 눈으로 보고 경험할 수 있는 체험 공간도 마련됐다. 박기열 부의장은 “미래 서울을 대표할 스마트 모빌리티가 시민 생활 속에 안전하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 날 엑스포 개회식에는 박기열 부의장을 비롯해 박원순 서울시장과 모쉬 벤 아키바 MIT 교수 등 산․학․연․관 4개 주체가 함께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의 발전 가능성과 그에 따른 시민의 일상 변화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다. 

 

박기열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서울에서 머지않아 운행될 유인드론 등 ‘스마트 모빌리티’는 도시의 풍경을 완전히 바꾸고 우리의 삶을 획기적으로 변화시킬 것”이라며 “또한 인공지능을 통한 자율주행 시스템 등은 자동차를 이동수단이 아닌 이동 공간으로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안전’과 ‘편의’라는 가치 위에 새로운 가치를 더하고 이를 시민과 나누기 위해 열리게 된 본 엑스포는 매우 의미 있는 행사”라며 “서울시의회 또한 새로운 교통 환경 변화에 대한 체계 마련과 지원 등을 통해 서울이 스마트 모빌리티 분야의 허브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