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기관 > 기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신을 기억합니다~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동작구상이군경회 등 동작구 관내 10개 단체체회원 음료 등 봉사활동 나서
기사입력  2019/06/06 [23:00] 최종편집    노정애 기자

제64회 현충일을 맞아 지난 6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는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진행됐다.

 

오전 10시 정각 전국에서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을 추념하고 감사의 뜻을 표하는 추모 묵념이 진행됐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기 위한 21발의 예포도 발사됐다.

 

▲ 당신을 기억합니다~    

 

멀리 목포에서 첫 차를 타고 왔다는 한 추모객은 "동생과 함께 같은 배를 타고 월남전에 참전했고 현지에서 떨어져 임무를 수행하던 중 대한민국에 돌아와  그때서야 동생이 전사했다는 것을 알게됐다"며, "매년 아내와 함께 동생을 만나러 왔는데 올해는 아내가 몸이 불편해 함께 못오고 나라도 보고싶은 동생 보러 왔다"고 말하며 온 보따리를 단 위에 풀어놓았다. 

 

3대가 함께 온 추모객들은 경건한 마음으로 절을 올리며 묘비 주변으로 둘러앉아 옛 이야기를 손자들에게 들려주기도 했다.

 

또한 매년 현충일이 되면, 동작모범운전자회에서는  현충원 및 현충원 주변 도로 일대 교통 지도를 한다. 

 

 

또한 현충원 입구에서부터 잔디광장 주변으로  대한민국상이군경회 동작구지회, 전몰군경미망인회 동작구지회, 새마을운동 동작구지회, 한국자유총연맹 동작구지회,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동작지구협의회 등 동작구 관내 10여 개 단체 회원 약600여 명이 참여해 참배객 행사장 안내 및 음료 봉사, 미아예방 활동 등 봉사활동에 구슬땀을 흘린다.

 

올해도 변함없이 물봉사에 나선 임춘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동작지구협의회장은 "올해 물 봉사는 지역 병원, 개인 등이 후원해 총 3000개의 병물을 후원받아서 나눔을 하게 됐다. 우리 적십자 봉사원들도 항상 국가를 수호하다 희생하신 분들의 희생정신을 기억하고, 보훈가족들에게 감사와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