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안.소방 > 동작소방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소방서, `18년 12월 동작구 화재발생 통계 분석
기사입력  2019/01/10 [13:25] 최종편집    박정태 기자
동작소방서(서장 오정일)는 2018년 12월 동작소방서 관내 화재발생을 통계 분석한 결과 화재 15건, 재산피해액 9백9십6만4천원 발생,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에 비해 각각 화재 2건(11.8%)감소, 재산피해 1천8백6십5만3천원(65.2%)감소한 수치다. 

원인별 발생 순위는 부주의 11건(73.3%), 전기적 요인 1건(6.7%)등 순인데 부주의에 의한 화재는 담배꽁초 5건, 음식물 조리 4건, 용접・절단・연마 2건 순으로 나타났다. 

장소별 발생은 단독주택에서 8건, 공동주택 2건, 야외・도로 2건순으로 발생했는데, 특히 주택에서의 화재가 전체화재의 73.3%를 차지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12월 통계분석 결과, 총 15건의 화재 중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으며 재산피해가 크게(65.2%) 감소했다. 원인은 담배꽁초 및 음식물조리 등 부주의(73.3%)가 많았고, 장소에서는 화재의 약 73%가 주거시설에 집중되어 있었다. 그러므로 공동주택 등 해당 주거시설의 관계인은 반드시 기초소방시설을 설치해야 한다.”고 전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