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방범용 CCTV 확대로 범죄사각지대 최소화
신규·이전·성능개선 등 방범용 CCTV 총 65개소 251대 설치
기사입력  2018/11/05 [08:30]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범죄로부터 안전한 도시환경을 구현하고자 ‘방범용 CCTV’를 추가 설치한다.



구는 지난 10월말까지 ▲신규설치 48대 ▲이전설치 9대 ▲성능개선 100대 등 관내 40개소에 총 157대의 방범용 CCTV를 설치 완료했다. 

현장조사와 지역주민 의견수렴 등을 거쳐 설치위치를 선정하고, 야간 적외선 기능을 갖춘 200만 화소의 고화질 감시카메라를 설치했다. 또한 위급상황 대비 신속한 신고체계 구축을 위해 현장과 ‘CCTV 통합관제센터’간 영상통화가 가능한 ‘SOS 비상벨’도 함께 설치했다. 

아울러 이달말까지 상도4동 도시재생사업지 및 관내 어린이보호구역 등 25개소에 94대를 추가 설치하고, ‘CCTV 설치 5개년 종합계획’에 따라 2022년까지 관내 감시효율이 떨어지는 41만 화소 이하의 노후한 감시카메라를 점진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구는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CCTV 총 1,780대를 통합 운영하여 방범, 주‧정차단속, 무단투기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올 한 해, 동작경찰서와 연계하여 범인검거 지원 39건, 수사 목적 영상자료 열람‧제공 1,948건 등을 진행하였고, 안전에 대한 구민체감도를 높이고자 ‘관제센터 견학 프로그램’도 운영 중에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홍보전산과(☎820-2905)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김미자 홍보전산과장은 “이번 사업은 관내의 범죄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각종 사건‧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실시하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는 안전한 동작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