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코로나19 대규모 유행, 거리두기로 눌러두는 형국”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18 20:16

방역당국이 코로나19 상황이 언제든지 다시 확산 될 수 있는 고위험 단계로 평가하면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18일 정례브리핑에서 지금 전국 어느 고위험시설 또는 대규모 행사에서 집단감염이 한두 곳만 생겨도 확진자가 급격하게 늘어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지금 상황은 용수철처럼 튀어오를 수 있는 코로나19의 대규모 유행을 거리두기로 억제하고 있는 형국이라고 진단했다.

권 부본부장은 코로나19 발생이 현재 쉽게 감소하는 모양새는 아니지만 최근 2주간의 양상을 보면 전체적으로는 그 동안의 거리두기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다만 이번 유행은 수도권이 중심이었기 때문에 전국적으로 전파가 이뤄진 셈이고 따라서 지난번의 어느 유행보다도 위험하고 아슬아슬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이 중앙방역대책본부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KTV 화면캡쳐)

이어 실내는 물론, 거리두기가 불확실한 실외에서는 어디서나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이번 기회에 코로나19를 억제해야 독감예방접종도 가능하고 또 언젠가 이뤄질 코로나19의 백신접종사업도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권 부본부장은 또 이번 추석 연휴를 위험 신호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 유럽을 보면 지난 3월 제1

광고
보라매파크빌아파트, 서울시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 선정 / 노정애 기자
마음은 벌써 여러번 김치를 담갔어요! / 노정애 기자
정성이 모여 나눔이 커지는 사당1동 / 노정애 기자
남성사계시장, '안녕, 가을 충효길 걷기' 행사 개최 / 노정애 기자
초등학생들이 가장 받고 싶은 생일 선물은? / 이정환 학생기자
상도2동, 노인의 날 기념 어르신 위문물품 전달 / 노정애 기자
자동차사고 형사합의에 대해 알아봅시다 / 김영길 손해사정사
정을 나누는 행복한 만남 / 노정애 기자
상도1동, 노인의날 기념 ‘취약계층 어르신 식품꾸러미 지원’ / 노정애 기자
사청문, 성인재능기부봉사단 맘’story 마을을 만나다 / 노정애 기자
광고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