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내전' 의지의 검사 정려원, 고소왕 황도끼 검거 완료!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1.21 10:52

‘검사내전’ 정려원이 남다른 의지로 결국 악성 민원인 황도끼 체포에 성공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검사내전’(연출 이태곤, 크리에이터 박연선, 극본 이현, 서자연, 제작 에스피스, 총 16부작) 9회에서 김정우(전성우)의 방에 몰래 들어갔다가 그의 피규어들을 동강 내버려 전전긍긍하던 이선웅(이선균). 다음 날, 형사2부에 충격적인 소식이 퍼졌다. 정우가 셀프 고소장을 접수했다는 것. 조민호(이성재) 부장은 “검사가 자기 사건 고소하는 게 어디 있냐”며 화를 냈고, 피의자가 자신일까 불안한 마음이 극에 달한 선웅은 회의에서 “다 제 잘못입니다”라며 만행을 고백하려 했다. 그러나 정우의 고소 상대는 선웅이 아닌 게임 머니로 사기를 친 온라인 게임 유저였고, 제 발이 저려 나서버린 선웅만 울며 겨자 먹기로 정우의 억울함을 풀어줄 사기 사건을 맡게 됐다.

그런가 하면, ‘황도끼’가 돌아왔다는 소식에 형사2부 검사들은 잔뜩 긴장했다. 황도끼는 3대 타짜를 방불케 하는 ‘악성 민원인 3대 천왕’ 중 유일하게 현역으로 활동 중인 인물. 고소가 놀이이자 유희인 그는 다섯 달 동안 200건에 달하는 고소 기록을 세운 진영의 ‘고소왕’이었다. 진영 공무원들이 방심하는 순간 법에 빠삭한 황도끼에게 고소당하기 일쑤. 형사2부 검사들 또한 사건을 맡기 꺼리며 서로 눈치를 보던 중, 명주가 “제가 하겠습니다”라며 나섰다.

이번 고소에서 황도끼의 주장은 진영서의 순경이 자신에게 본인 확인도, 사용 목적도 묻지 않고 범죄 경력 회부서를 발급했고, 이는 불법 방조죄에 해당한다는 것. 그러나 순경의 입장은 달랐다. 사용 목적은 묻지 않았지만 본인 확인은 분명히 했기 때문이다. 명주는 “본인이 본인 기록 떼는데, 사용 목적을 따로 묻지 않은 게 죄가 될 수는 없죠”라며 사건을 간단하게 불기소 처리했고, 이는 황도끼를 자극했다.

몹시 화가 나 명주를 비롯한 조민호 부장, 김인주(정재성) 지청장, 나아가 검사장과 검찰 총장에게까지 정성을 다해 약 올리는 편지를 보낸 황도끼. 이 와중에 고소당했던 순경은 결국 진급이 누락됐고, 무고죄로 황도끼를 고소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점점 커져만 가는 사건을 단칼에 해결하기로 한 걸까. 명주는 황도끼를 향한 무고죄 고소 23건을 가지고 긴급체포를 결정했다.

완벽주의자답게 명주는 이번에도 철저히 준비했다. 황도끼에게 책잡히지 않을 만큼 완벽하게 사건을 파악했고, 피의자 권리와 진술거부권 모두 흠잡을 데 없이 고지 후 황도끼를 체포하는 데 성공한 것. 시종일관 여자라고 무시했던 명주가 영장을 가지고 나타나 강하게 밀어붙이자 “구속까지 시킬 거요?”라며 슬그머니 존댓말을 하던 황도끼. 끝내 비칠비칠 연행됐다.

한편, 정우와 사기 피의자 김나영을 향한 대면 조사를 이어가던 선웅은 답이 나오지 않는 상황에 두 눈을 질끈 감았다. 정우가 “돌려줄 게임 머니가 없다”라며 뻔뻔하게 구는 나영에게 “그냥 봐줄까 했는데, 나 현직 검사에요”라며 ‘검밍아웃’을 해버린 것. 나영 또한 지지 않고 “검사들끼리 짜고 선량한 시민 눈탱이를 쳐?”라며 흥분했고, 선웅의 검사실은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다. 결국, 선웅은 사기 사건의 진위를 확인해줄 아이템의 원래 주인이자 정우와 나영의 우상, 게임 속 ‘카뮬로스 대군주’를 참고인으로 소환하기로 했다.

그리고 며칠 뒤, 소환 조사에 모습을 드러낸 카뮬로스 대군주의 정체에 모두가 놀랐다. 다름 아닌 그가 성미란(안은진) 실무관이었던 것. 정우는 익숙한 인물이 의외의 사건에서 등장한 것에 당황한 것도 잠시, 그토록 존경해 마지않던 대군주를 ‘영접’한 것에 기뻐했다. 그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미란의 수하를 자처하려 하는 소동을 벌여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떤 전개를 맞을지 흥미를 자극했다.

우여곡절 끝에 모든 사건이 마무리된 후, 자신이 망가뜨린 어마어마한 가격의 피규어를 새로 사 정우에게 선물한 선웅. 그러나 몹시 기쁜 기색의 정우는 “제 건 그냥 가짜였는데”라고 말해 온종일 마음고생을 한 선웅의 허무하게 만드는 반전을 선사했다.

‘검사내전’ 제10회, 오늘(21일)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 방송.

사진제공 = ‘검사내전’ 방송 캡처


전체 155830 현재페이지 1 / 519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55830 ㈜코스온, 오산시에 손소독제 370개 기부 김정화 2020.02.28
155829 ‘코로나19 확산방지’ 성남시 모란민속5일장 2월 29일, 3월 4일도 휴장 김정화 2020.02.28
155828 평택시 안중읍 행정복지센터 구내식당 휴무, 지역경제 살리기 적극 동참 김정화 2020.02.28
155827 평택시 포승읍, 코로나19 확산방지 합동 방역활동 실시 김정화 2020.02.28
155826 평택시 진위면행정복지센터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합동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종교시설 소독 봉사 김정화 2020.02.28
155825 평택시 비전1동 건물주 임대료 감면 선행 김정화 2020.02.28
155824 한국전해수시스템 친환경 소독제 기부 김정화 2020.02.28
155823 '이태원 클라쓰' 본방사수 욕구 ‘무한상승’ 시킬 2막 관전 포인트는? 김정화 2020.02.28
155822 이재명 경기도지사, “공정한 세상을 만드는 것이 3.1운동의 진정한 완성” 김정화 2020.02.28
155821 경남도, 구제역AI 특별방역대책기간 3월말까지 연장 김정화 2020.02.28
155820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수확 빠르고 당도 높은 신품종 단감 ‘올누리’ 보급 본격화 김정화 2020.02.28
155819 경상남도, 매출액 감소 등 피해가 예상되는 사회적기업 지원대책 마련 김정화 2020.02.28
155818 경상남도, 최남단의 섬! 갈도(葛島)를 지킨다. 김정화 2020.02.28
155817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도 종교 대표자들과 만나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집단 행사 자제” 당부 김정화 2020.02.28
155816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도 신천지 신도명단 전수조사 결과 유증상자 740명… 대규모 확진환자 발생 대비할 때” 김정화 2020.02.28
155815 경기도, 올해 전통시장 자생력 키울 전문 살림꾼 ‘시장 매니저’ 50명 뽑는다 김정화 2020.02.28
155814 여수소방서, 대형전광판 등 활용 소방홍보 영상 송출 홍철준 2020.02.28
155813 여수소방서, 소방시설 사용법 스티커 보급 등 홍보 홍철준 2020.02.28
155812 김상돈 의왕시장, 월간업무보고에서 코로나19 관련 현안 점검 김정화 2020.02.28
155811 의왕시, 음압텐트 추가 설치로 감염증 확산방지 노력 김정화 2020.02.28
155810 의왕시, 방역장비 대여서비스 실시 김정화 2020.02.28
155809 충남도, “화합과 연대로 힘 모으고 함께 극복하자” 김정화 2020.02.28
155808 '하이에나' 김혜수 능청 열연 폭발... 금요일만 기다렸다! "정금자 등판" 김정화 2020.02.28
155807 세종 상가주 ‘코로나19 극복 상생협력’ 동참 김정화 2020.02.28
155806 세종시, 소담동-관내 단체‘시민가로수돌보미’협약 체결 김정화 2020.02.28
155805 천안시, 보건소 업무 전면 중단 및 코로나19 업무 투입 김정화 2020.02.28
155804 인천시, 코로나19 대비 시청사 특별방역 실시 김정화 2020.02.28
155803 구리시 ‘코로나19 여파 경기침체’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으로 극복 김정화 2020.02.28
155802 구리시, 코로나19 대응 ‘의약업소 매일소독’ 감염증 차단 김정화 2020.02.28
155801 구리시 건설사업 자체 ‘합동설계단’ 운영 예산절감 김정화 2020.02.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195